Economic News for Korea Small and Medium-size Enterprises

최종환 파주시장, '평일 군 장병 외출' 일일체험

데스크 0 94

최종환 파주시장은 평일 군 장병 외출 확대 실시로 지역경제에 미치는 파급 효과를 살펴보고자 지난 19일 외출 나온 장병들과 함께 일일체험을 했다.

최 시장은 직접 모 군부대 앞 버스정류장에서 외출 나온 장병들과 대중교통을 이용해 금촌역에 내려 장병들과 저녁을 함께 하며 평일 외출이 허용된 이후 장병들의 반응과 고충에 대해 진솔한 대화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병사들은 "사병들이 외출 나오는데 시장이 직접 관심을 갖고 시간을 함께해주시는데 감사하다"며 "열악한 시 교통여건에 대한 시급한 개선과 월급이 많지 않은 사병들의 주머니 사정을 고려해 군 장병 할인업소를 더욱 확대해주길 바란다"고 건의했다.

금촌역 일대는 주말에 외출과 외박을 나온 장병들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함께 외출 나온 장병들끼리 삼삼오오 다니며 새로 시행된 평일 외출시간을 알차게 보내는 모습이 여기저기서 목격됐다.


지역 상권들 또한 평일 저녁 시간에는 손님들 발길이 끊겨 일찍 문 닫고 다음 날 장사를 준비하는 상인들이 많았으나 군 장병들의 평일 외출이 본격적으로 시행된 2월 이후 병사들의 주요 외출지역인 금촌, 문산, 적성지역의 경우 장병들의 외출 시간대 거리에 활기가 넘치면서 이를 계기로 지역경제가 살아나기를 내심 기대하고 있는 눈치다.

최 시장은 PC방, 영화관, 패스트푸드점, 화장품 가게 등 병사들이 외출 시 가장 많이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난 주요 상점들을 둘러보며 경기상황을 살펴보고 외출 나온 장병들, 업소 주인들과 담소를 나누며 평일 군 장병 외출 확대에 따른 문제점이나 영업하는데 어려움 등 소상인들의 의견을 청취했다.

또한 부대 복귀시간 대에 맞춰 택시정류장에 일찍부터 길게 늘어선 장병들의 모습을 보면서 시 관계부서에 시급히 대책 마련을 지시했다.

최 시장은 "파주시는 이제 인구 45만이 넘는 대도시이지만 접경지역이다 보니 그 어느 도시보다 군인들이 많이 상주하는 도시로 군 장병들의 문화적인 욕구와 교통인프라 개선을 위해 방법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며 "군 장병 평일 외출이라는 호기를 놓치지 않도록 지역 상인들과 함께 상권을 살리는 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시는 평일 군 장병 외출 확대 실시에 따른 일일 외출 인원이 대략 800명 내외일 것으로 추정하고 이에 대한 대응 방안을 찾기 위해 관내 주둔 군부대 협조를 받아 장병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했으며 설문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지난 15일 1군단을 비롯한 파주시 관내 주요 사단 관계자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평일 군 장병 외출과 관련한 파주시와 군부대 간 소통창구 일원화 ▲파주 전자지도를 활용한 군 할인업소 홍보 ▲장병 외출시간에 맞춰 영화관 평일 영화 시간 조정 ▲숙박업소, 음식점 등 군 장병 할인업소 등을 확대하기로 했다.

/최상근 기자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