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conomic News for Korea Small and Medium-size Enterprises

신안군, 2020 상반기 공모사업 통해 '10개 사업 571억원' 확보

데스크 0 127

전남 신안군은 2020년 상반기 중앙정부와 전남도에서 주관한 각종 공모사업에 참여해 총 10개 사업 571억원을 확보했다.


민선 7기 첫해인 2018년 7월 이후 실적까지 포함하면 37건 2천156억원에 이른다.

올해 규모가 가장 큰 사업은 해양수산부 주관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이다.

지도읍 자동리 일원에 조성되는 스마트양식 클러스터는 4차산업혁명기술을 활용한 자동화 지능화한 스마트 양식장과 가공·유통·수출, 연구개발 등 연관산업들이 모여있는 바다의 첨단산업단지 조성사업으로 2022년까지 국비 220억원 등 총 400억원의 예산이 투입될 예정이다.

군은 양식산업의 혁신적인 성장이 예상되는 클러스터 사업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되고 어업인의 소득이 많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외에도 2021년 어촌분야 해수부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도초면 화도 71억원), 노후 관광지 재생사업(임자면 대광해수욕장 24억원), 작은 미술관 조성 및 운영지원사업 9천만원, 연료 운반선 건조 지원사업 36억원,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증도면 병풍리 20억원), 문화 콘텐츠 개발 지원사업 2억4천만원, 우수공예품 판로 지원사업 3천만원, 문화예술 특구 조성사업 1억4천만원, 국민 체력 100 체력인증센터 건립 15억원 등이 선정됐다.

군은 그동안 공모사업선정을 위해 사업 추진단계별로 나누어 관리하고 정기 보고회 및 수시 업무 회의를 통해 사업의 필요성과 타당성을 논리정연하게 전남도와 중앙부처에 지속해서 설명하는 등 전 부서가 적극적으로 대응해 왔다.

박우량 군수는 "재정이 열악한 군 현실에서 공모사업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보탬이 되고 있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필요한 사업발굴을 위해 전문가 컨설팅 추진, 지역 국회의원 건의 등 다각적인 방법으로 공모사업에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현재 2021년 전남형 지역 성장 전략사업 등 11개 분야 공모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정찬호 기자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