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conomic News for Korea Small and Medium-size Enterprises

금천구, 요식업 운영 청년 소상공인 지원

데스크 0 284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 요식업 소상공인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대상은 39세 미만 청년이 운영하는 요식업소이며, 전통시장 상인회 등 관련 단체 추천 50%, 공모 50% 비율로 20여개의 업체를 선정해 지원할 방침이다.


공모 접수 기간은 2일부터 8일까지이며, 신청 자격은 금천구에 사업장이 있고, 포장형태로 배달서비스가 가능한 업종이어야 한다.

지원 사업에 선정되면 각 동주민센터에서 추천한 지역 취약계층 200가구에 식사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구는 원활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역 지리에 익숙한 배달업체 4개소를 선정해 권역별로 배달을 시행할 계획이다.


배달업체 신청접수는 2일부터 8일까지 진행한다.


구는 청년소상공인 선정위원회를 통해 권역별 지원 대상 소상공인을 선정하고, 선정 결과는 14일 개별 통보한다.

한편, 구는 사전 선정된 취약계층 200가구에 인편을 통해 17일까지 식사쿠폰을 전달할 예정이다.


1인당 제공되는 쿠폰은 배달비 포함 38만원가량이며, 쿠폰수령자는 청년 소상공인에게 음식을 주문하면 배달을 통해 식사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지역의 모든 주민이 다 어렵지만, 지역에 삶의 터전을 일구고 있는 청년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지원해 청년들이 지역에 정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금천구청 아동청년과(02-2627-2583)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이광희 기자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